행복도시 세종 사진공모전 대상에 방종배씨 ‘사계절 온실관 나들이’
상태바
행복도시 세종 사진공모전 대상에 방종배씨 ‘사계절 온실관 나들이’
  • 송민규 기자
  • 승인 2021.10.07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01점 출품…스마트폰 사진이 1400점
대상 1점·최우우상 4점 등 41점 수상
이달 온‧오프라인 통한 전시회 열기로
'제7회 행복도시 세종 사진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방종배씨의 '사계절 온실관 나들이'. 세종시 제공.
'제7회 행복도시 세종 사진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방종배씨의 '사계절 온실관 나들이'. 세종시 제공.

세종특별자치시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세종특별본부와 공동으로 개최한 ‘제7회 행복도시 세종 사진공모전’에서 방종배씨의 ‘사계절 온실관 나들이’가 대상에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대상을 포함해 41개 작품이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평가를 통해 상을 받았다.

‘간직하고픈 행복도시 세종의 일상’을 주제로 지난 8월 30일부터 9월 22일까지 24일간 열린 이번 공모전에는 전국에서 760명이 작품 1901점을 출품했다.

특히 일상생활을 쉽게 포착할 수 있는 스마트폰 사진 부문에 1400점이 넘는 작품이 접수됐다.

영예의 대상은 국립세종수목원에서 가족의 행복한 모습을 포착한 ‘사계절 온실관 나들이’가 선정됐다

세종시는 “강렬한 색상과 대비가 돋보이고, 가족의 화목한 일상을 싱그러운 녹색으로 표현해 입체적인 아름다움을 보여준다는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일반 부문에서는 도서관의 입체적인 조형미와 아이들의 모습을 담은 ‘책 읽는 도시’와 독특한 겨울 풍경과 강가의 안개가 어우러진 ‘합강의 겨울소경’이 최우수상을 받았다.

스마트폰 부문 최우수상은 도시의 역동적인 아침 풍경을 안개와 적절히 배치해 명당으로 표현한 ‘행복이 들어오는 명당, 세종’과 부모와 아이가 함께 즐기는 행복한 일상을 자연스럽게 담아낸 ‘사랑하는 너에게’가 각각 뽑혔다.

이외에도 우수상 6점, 장려상 30점 등 총 41점이 수상작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수상작 전시는 18일부터 22일까지는 세종시청 야외 광장에서,  23일부터 30일까지는 세종호수공원 중앙광장에서 각각 열린다.

수상작들은 세종시 누리집(www.sejong.go.kr)의 ‘세종사진관’에서도 감상할 수 있다.

송민규 기자 song@public25.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