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정부·지자체, 백신접종·재난지원금 지급 위해 머리 맞댄다
상태바
중앙정부·지자체, 백신접종·재난지원금 지급 위해 머리 맞댄다
  • 김성곤 선임기자
  • 승인 2021.01.17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들어 첫 중앙‧지방 정책협의회 18일 개최
2021년 행안부 중점 추진 사항 등 논의 예정
정부세종2청사 행정안전부 청사
정부세종2청사 행정안전부 청사

행정안전부는 오는 18일 관계부처와 17개 시·도 부단체장이 참여하는 2021년 ‘제1회 중앙‧지방 정책협의회’를 비대면 영상회의로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정책협의회는 올 들어 처음이자 전해철 장관 취임 후 첫 상견례이다.

회의에서는 ‘지자체 임시예방접종 준비 안내’, ‘일반택시기사 긴급고용안정지원(3차 재난지원금) 사업’, ‘2021년 행안부 중점 추진 사항’에 대해 구체적으로 논의가 이뤄지게 된다.

질병관리청의 경우 국민의 100%가 넘는 5600만명 분 백신 물량이 확보됨에 따라 이를 빠르고, 안전하게 접종하기 위한 지자체별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 구성 등을 요청할 예정이다.

고용노동부는 코로나19 확산기간 동안 승객감소로 매출액이 감소한 법인택시 기사 8만 명에게 1인당 소득안정자금 50만원을 지원 등에 관한 내용을 지자체와 협의하게 된다.

행안부는 코로나19 방역과 백신접종 준비를 철저히 하고 재해예방 등 선제적 재난안전관리를 당부할 예정이다.

이밖에 지역사랑상품권과 지역일자리 사업 신속집행, 지역균형 뉴딜 추진 독려, 자치경찰제 안착을 위한 협조도 요청하기로 했다.

김성곤 선임기자 gsgs@public25.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