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K)-시험방역 주역 최재혁 사무관 적극행정 특별승진
상태바
‘케이(K)-시험방역 주역 최재혁 사무관 적극행정 특별승진
  • 김성곤 선임기자
  • 승인 2021.01.07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사혁신처, ‘2020년 자랑스러운 인사혁신처인’ 발표
최 사무관 등 9명… 특승·특별승급·최고 성과급 등 받아
‘케이(K)-시험방역 주역 최재혁 사무관 적극행정 최고상
‘케이(K)-시험방역으로 적극행정 최고상인 혁신인에 선정돼
특별승진 혜택을 받게 된 최재혁 사무관. 인사처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속에서도 공무원 시험을 안전하게 치러낸 ‘케이(K)-시험방역’ 주역들이 적극행정 최고상을 받았다.

이들에게는 특별승진 등 인사상 특전을 받게 된다.

인사혁신처는 ‘2020년 자랑스러운 인사혁신처인’ 9명을 선정하고 특별승진 등 포상을 수여한다고 7일 밝혔다.

수상자는 지난해 분기별로 선정된 인사처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을 대상으로 적극행정추진위원회 심사와 국민참여정책단 심사, 직원투표, 공적심사위원회 등을 거쳐 최종 선정됐다.

이들은 등급에 따라 특별승진, 특별승급, 성과급 최고등급 부여 등 인사상 특전이 부여된다.

최고등급인 ‘혁신인’에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케이(K)-시험 표준방역시스템을 구축, 대규모 공채시험을 성공적으로 치른 공개채용1과 최재혁 사무관이 선정됐다.

최 사무관은 예상치 못한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해 수험생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철저한 방역대책을 수립하고, 7급 및 9급 필기시험, 면접시험 등을 안전하게 운영한 성과를 인정받아 특별승진했다.

적극행정으로 창조인에 선정돼 특별승급과 함께 최고 성과급을 받게 된 정순옥 주무관. 인사처 제공
적극행정으로 창조인에 선정돼 특별승급과 함께
최고 성과급을 받게 된 정순옥 주무관. 인사처 제공

특이사항자 사전 관리, 시험장소·일수 확대, 화상면접실 운영 등을 통해 약 16만명이 응시한 7·9급 시험에서 단 한 건의 코로나19 확산 사례도 없이 완벽하게 치러냈다.

다음 등급인 ‘창조인’에는 윤리정책과 정선옥 주무관과 공개채용2과 이호영 사무관이 선정돼 각각 특별승급, 성과급 최고등급이 부여된다.

정선옥 주무관은 비상장주식 평가액을 자동으로 계산할 수 있도록 공직윤리시스템을 개편하고, 205개 금융기관과 협업해 은행과 증권회사 구분없이 금융거래잔액 통보서식을 통합하는 등 공직자 재산신고의 정확성과 편의성을 높였다.

이호영 사무관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 치러진 시험인 5급 공채 1차시험(9638명 응시)에서 철저한 방역대책 및 시험장 안전대책으로 감염사례 없이 성공적으로 시험을 집행했다.

또한 ‘도전인’에는 공직사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선제적 복무관리를 추진한 박정아 주무관, 외국어 및 한국사 능력검정시험의 인정기간을 5년으로 연장한 김상완 사무관 등 6명이 선정됐다.

‘도전인’에 선정된 수상자에게는 성과급 최고등급이 부여된다.

황서종 인사처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케이(K)-시험방역 구축 등 직원들의 적극행정이 위기대응에 큰 역할을 했다”면서 “올해에도 국민께 힘이 되는 적극행정을 위해 각자의 자리에서 책임감과 자긍심을 갖고 더욱 노력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자료:인사혁신처
자료:인사혁신처

김성곤 선임기자 gsgs@public25.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