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공무원시험 치렀다하면 합격자 10명 중 6명은 서울 거주자
상태바
서울시 공무원시험 치렀다하면 합격자 10명 중 6명은 서울 거주자
  • 김성곤 선임기자
  • 승인 2020.12.30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제3회 공개·경력경쟁 임용 291명 최종 합격
합격자의 56.4% 서울 거주자…올 전체 비율도 58.5%
시도 동시 시험 도입한 2019년 이후 줄곧 같은 비율
코로나19 3차 확산으로 특별복무지침이 내려진 서울시청 로비 모습. 송민규 기자 song@public25.com
서울 중구 서울시청 로비 모습.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화상 카메라 등을 열을 체크하고 있다. 공생공사닷컴DB

서울시 제3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 결과 서울지역 거주자가 56.4%에 달하는 나왔다. 지난해 제2회 58.6%와 거의 비슷한 수준이다.

올해 서울시 공무원 시험 전체 합격자에서 서울 거주자가 차지하는 비율도 58.5%였다. 이는 각 시도가 동시에 시험을 치르면서 나타난 현상이다. 이런 50%대 후반의 서울거주자 비율은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는 30일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http://gosi.seoul.go.kr)에 ‘2020년도 제3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 최종 합격자 291명 명단을 확정·발표했다.

3회 시험의 경우 당초 35개 모집단위에 모두 284명을 선발할 예정이었으나, 동점자·양성평등합격제도 적용으로 예정 인원보다 7명이 증가된 291명을 최종 합격 결정했다.

추가합격자는 양성평등과 동점자 등 두 가지 유형이 있으며, 이 가운데 동점자는 동합격선에 동점자가 있는 경우 선발예정인원을 초과해 전원 합격처리한다.

또 양성평등 원칙에 따라 한쪽의 성이 선발예정인원의 30%가 되도록 인원을 초과해 합격시키게 된다.

이번 3회 임용시험 합격자는 지난 10월 17일 필기시험과 이달 9일부터 15일까지 모두 6일간 실시된 면접시험을 거쳤다. 평균 경쟁률은 62.0대 1이었다.

자료:서울시
자료:서울시

올해 서울시 임용시험 전체 합격자 3229명 가운데 서울지역 합격자는 58.5%인 1888명으로 타 시도와 같은 날 시험을 보기 전인 지난 2018년 28.4% 대비 30.1%포인트 증가했다.

지난해 1·2회 시험 합격자 2938명 가운데 서울지역 합격자 1724명으로 58.6%였다.

성별·연령별로는 여성이 149명(51.2%)으로, 20대가 181명(61.2%)으로 각각 나타났다. 이어 30대(21.3%), 10대(13.4%), 40대(3.1%) 순이었다.

최고령 합격자는 48세로 일반토목 7급에 응시, 합격했다. 최연소는 전기시설 9급에 응시한 고졸자였다.

이번 채용을 끝으로 서울시의 2020년도 공채 일정은 종료됐다. 2021년은 총 2회의 정기 공채 시험을 진행할 계획이다.

2021년 1회 필기시험은 6월 5일, 2회 필기시험은 10월 16일에 각각 시행할 예정이다. 자세한 임용시험 일정은 서울시 인터넷 원서접수센터(http://gosi.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성곤 선임기자 gsgs@public25.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