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산신고 간접체험하고 재산등록의무자 확대하고…공직윤리 우수사례 선정
상태바
재산신고 간접체험하고 재산등록의무자 확대하고…공직윤리 우수사례 선정
  • 송민규
  • 승인 2020.11.16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혁처, 공직윤리 우수사례 3편 선정
국민심사방식 통해 청주시 등 선정
자료:인사혁신처
자료:인사혁신처

인사혁신처는 오는 30일 열릴 ‘2020 공직윤리 우수사례 공유대회’에서 공직윤리 우수사례 3편을 국민 심사를 통해 선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올해 시상식부터는 온라인 국민심사방식을 도입했으며, 모두 3452명이 심사에 참여했다.

우수사례로는 충북도 청주시와 경남도 김해시, 전라북도 교육청이 선정됐다.

청주시는 공직자 재산형성과정의 심사 내실화를 위해 순재산 1억원 이상 증감자 등을 집중심사 대상으로 선정, 재산 취득경위와 소득원 등에 대한 심층심사를 실시했다.

특히, 집중심사대상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면밀히 심사해 공직자의 부정한 재산증식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재산신고의 투명성을 강화하는데 기여했다.

김해시는 직원들이 참여하는 릴레이식 ‘생활청렴 챌린지’를 통해 공직윤리제도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이고, 공직윤리 실천문화 조성에 기여했다. 도전자들은 일주일간 재산신고 간접체험과 퇴직공직자 채취업신고 체험 등 다양한 생활청렴 실천과제를 수행했다.

전북도교육청은 ‘공직자윤리법’에서 규정한 재산등록의무자 범위를 적극적으로 해석해 교육지원청 등의 감사, 회계 등 특정업무 담당자를 재산등록의무자로 확대 지정했다. 적극적인 업무추진으로 재산등록의무자를 재발굴해 윤리제도의 엄정하고 공정한 운영에 기여했다.

이정민 윤리복무국장은 “공직윤리 실천은 크든 작든, 공직사회를 바꾸는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최종 선정된 충북 청주시, 경남 김해시, 전북교육청 등 3개 기관에 대한 시상은 오는 30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공직윤리 우수사례 공유대회’에서 진행된다.

송민규 기자 song@public25.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