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 희망급여 246.9만…작년비 1.8만↓
상태바
취준생 희망급여 246.9만…작년비 1.8만↓
  • 송민규 기자
  • 승인 2020.10.22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잡코리아‧알바몬 취준생 1393명 대상 설문 결과
대기업 희망 288.8만원…중기 희망자와 68만원 차
자료: 잡코리아
자료: 잡코리아

취준생들이 취업 후 첫 월급으로 받고 싶은 희망급여액이 평균 246만 9000원으로 집계됐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취준생 1393명을 대상으로 희망급여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지난해 조사결과보다 희망급여액은 1만 8000원가량 줄었고, 목표기업에 따른 희망급여액 격차는 크게 벌어졌다고 22일 밝혔다.

대기업을 목표로 하는 취준생 그룹의 희망급여는 월평균 288만 8000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외국계기업(272만 5000원), 공기업(248만 3000원), 중견기업(241만 9000원) 순이었다.

중소기업을 목표로 하는 취준생 그룹은 221만 1000원으로 가장 낮았다. 대기업을 목표로 하는 취준생 그룹과 중소기업을 목표로 하는 그룹 간의 차이는 68만원에 달했다.

성별 희망 급여액은 남성이 월평균 253만 8000원으로 여성의 240만원보다 약 14만원 높았다.

최종학력에 따른 희망급여액은 4년제 대졸자가 260만 4000원으로 가장 높았고, 2‧3년제 대졸229만 9000원, 고졸이 226만 4000원이었다.

송민규 기자 song@public25.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