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 개발자, 입시컨설턴트, SSU 대원…다양한 경력의 소방위들
상태바
앱 개발자, 입시컨설턴트, SSU 대원…다양한 경력의 소방위들
  • 김성곤 선임기자
  • 승인 2020.03.20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5기 소방간부후보생 졸업 및 임용식
대통령상에 부자 소방관 정호성 소방위
소방관 인식 제고, 연령제한 완화 영향
20일 충남 공주 중앙소방학교에서 열린 제25기 소방간부후보생 졸업 및 임용식이 끝난 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과 정문호 소방청장, 30명의 졸업생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소방청 제공
20일 충남 공주 중앙소방학교에서 열린 제25기 소방간부후보생 졸업 및 임용식이 끝난 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과 정문호 소방청장, 30명의 졸업생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소방청 제공

입시 컨설턴트, 앱 개발사 직원, 법률사무소 출신, SSU 대원, 간호장교….

소방 공무원에 대한 인식이 좋아지고, 응시 연령 제한이 40세로 완화되면서 다양한 이력 보유자들이 국가 소방의 세계로 발을 들여놓고 있다.

소방청은 20일 중앙소방학교 대강당에서 제25기 소방간부후보생 졸업 및 임용식을 개최했다. 이날 임용된 소방위는 모두 30명으로 이중 남성이 26명, 여성이 4명이다.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졸업생 가족 초청 없이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정문호 소방청장과 교직원 등 50여 명만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소방 간부 임용식이 외부인사나 가족초청 없이 치러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앙소방학교가 충남 공주로 이전한 후 처음으로 배출되는 기수이기도 하다.

이들은 지난해 3월 중앙소방학교에 입교해 1년간 소방공무원 기본역량과 현장대응 훈련과정을 마치고 소방위로 임용됐다.

소방청 제공
소방청 제공
자료:소방청
자료:소방청

졸업식에서 영예의 대통령상은 최우수 성적을 거둔 정호성 소방위(남·32·충주대)가 차지했고, 국무총리상은 최이은 소방위(여·35·김천대), 행정안전부 장관상은 윤수민 소방위(여·26·이화여대), 소방청장상은 김보희 소방위(여·25·한양대), 중앙소방학교장상은 안치운 소방위(남·32·고려대)가 각각 받았다.

졸업생들의 이력도 다양하다.

대통령상을 받는 정호성 소방위는 해군 해난구조대(SSU) 출신으로 2010년부터 충북 소방공무원(소방사)으로 세월호 참사 현장,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현장 등을 누비며 수년간 인명구조대원으로 복무했다.

정 소방위는 “모든 소방관이 자부심을 가지고 안전하게 근무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드는 것이 목표라며 앞으로 더 노력하는 소방관이 되겠다”고 말했다.

일반 직장에 다니다 소방관이 된 경우도 있다. 김현균 소방위는 대치동 학원에서 입시컨설턴트로 3년간 근무했다. 조영훈 소방위는 법률사무소, 안치운 소방위는 앱 개발회사, 조현배 소방위는 LG전자에서 근무했다. 임현석 소방위는 일반행정직 공무원 출신이다.

가족이 소방관인 경우도 다수 있다. 심정호 소방위의 아버지(심학수 소방정)는 경북소방본부, 어머니(정순옥 소방경)는 경북 포항북부소방서에 재직하고 있다.

부자는 물론 형제 소방관도 있다. 아버지의 대를 이어서, 형님을 따라서 소방관의 꿈을 키운 것이다.

이혜성 소방위는 아버지(이수택 소방위)는 강원 양양소방서에 근무한다. 신현섭 소방위의 형(신민섭 소방교)은 경기 김포소방서, 남궁민 소방위의 형(남궁균 소방교)은 강원 춘천소방서, 고대훈 소방위의 동생(고대영 소방위)은 경기 시흥소방서에 재직하고 있다. 강동훈 소방위 아버지(강흥식 소방정)와 고대훈 소방위의 아버지(고건호 소방정)는 소방공무원으로 근무하다 퇴직했다.

재수 삼수 끝에 합격한 졸업생도 있다. 부자 소방관인 강동훈 소방위는 아버지를 동경해 의무소방에 지원해 2년간 체험을 한 뒤 2년 반의 도전 끝에 합격했다.

40대에 소방관의 꿈을 이룬 사례도 있다. 조영훈 소방위는 45세로 오랜 사시준비생활을 마치고, 일반회사에 다니다가 43세의 나이에 합격했다. 지난 2013년부터 소방관 응시제한 연령이 40세로 바뀌면서 가능한 일이다.

조 소방위의 경우는 군생활을 응시제한 연령에서 감안해주기 때문에 가까스로 막차를 탔다. 이번 기수 최고령이다. 최연소는 구동현 소방위(23)다.

한편, 소방간부후보생 제도는 1977년 제1기를 시작으로 올해까지 모두 927명을 배출했다. 제1기부터 16기까지는 격년제로 시행하였으며 제17기부터는 매년 선발하고 있다.

김성곤 선임기자 gsgs@public25.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