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소방공무원 5000여명 신규 채용
상태바
올해 소방공무원 5000여명 신규 채용
  • 김성곤 선임기자
  • 승인 2020.01.09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족인력 충원 3667명, 지난해보다는 400여명 줄어
이달 말부터 국가직 9급 시험에 맞춰 각 시·도별 채용
2019년에 신규 채용된 소방공무원들이 화재진압훈련을 하고 있다. 소방청 제공
2019년에 신규 채용된 소방공무원들이 화재진압훈련을 하고 있다. 소방청 제공

올해 소방공무원 신규 채용규모는 5000여명에 달할 전망이다.

소방청은 올해 시·도 소방서에 현장대응인력 4155명을 충원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올해 충원되는 인력은 부족인력충원 3667명, 소방관서 신설 증원인력 408명, 교육대 교관과 소방서 청문감사인력 등 현안수요 담당인력 80명 등이다.

여기에다가 정년퇴직 등으로 줄어드는 인원 800여명을 감안하면 전체적으로 충원 규모는 5000여명 가까이 된다.

이는 2019년도 채용인원은 5380명과 비교해 400여명 가까이 줄어든 것이다.

자료:소방청
자료:소방청

이 가운데 소방공무원 2만명 충원사업은 현장출동인력 부족을 개선하기 위해 2017년부터 추진되고 있다.

2017년 하반기부터 2022년까지 5년간 총 1만 9871명 충원이 목표다.

이미 2017년 하반기 1500명, 2018년 3404명, 2019년 3755명 등 8659명을 충원했으며, 앞으로 추가로 1만 1212명을 충원할 계획이다.

올해 충원인원은 3667명이며 2021년 3642명, 2022년 3903명을 충원하게 된다.

이와 함께 소방관서 신설 등에 따른 필요인력 408명도 충원된다. 이 충원 인력은 소방서가 없는 전북 진안군, 전남 장흥군과 완도군에 신설되는 3개 소방서와 서울 강동소방서 강일119안전센터 등 14개 119안전센터에 배치될 예정이다.

지난 3년간의 충원사업으로 소방공무원 1인당 담당인구는 2017년 1091명에서 2018년 1004명, 2019년 926명으로 줄어들었다.

또한 2022년에 2만명 충원사업이 완료되면 1인당 담당인구가 768명으로 떨어져 미국(911명), 일본(779명)과 비슷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올해 신규 채용인원과 일정은 국가직 9급 시험일정에 맞춰 결정되며 1월 말경 각 시·도별로 채용 계획이 공고될 예정이다.

김성곤 선임기자 gsgs@public25.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